위워크, 소프트뱅크로부터 60억달러 투자 받아
위워크, 소프트뱅크로부터 60억달러 투자 받아
  • 최창호
  • 승인 2019.01.10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워크홈페이지
위워크홈페이지

 

위워크(WeWork)가 소프트뱅크(SoftBank)로부터 60억달러를 투자 받았다고 8일 발표했다.

50억달러는 1차 성장자본의 형태로, 나머지 10억달러는 투자자와 종업원들로부터의 주식 매입 자금으로 사용될 2차 자본 형태로 이루어지게 된다. 위워크의 투자 후 평가가치(post-money valuation)는 470억달러가 된다.

이번 투자에는 이전에 발표된 40억달러의 소프트뱅크 자금출자가 포함되어 있는데 10억달러는 전환사채, 30억달러는 워런트(warrant) 형태를 띄고 있다. 위워크와 그 자회사들은 2017년 이후 현재까지 소프트뱅크로부터 총 100억달러 이상을 출자 받았다.

소프트뱅크 그룹(SoftBank Group Corp) 회장 겸 CEO인 손 마사요시(Masayoshi Son)는 “위워크는 업무공간에 필요한 완벽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술 플랫폼을 통해 수조 달러 규모의 업계를 파격적으로 변화시키고 있다”며 “위워크는 이미 유례없는 성장을 이루어냈으며 애덤(Adam)의 비전과 이 성장 자본을 통해 회사는 앞으로 펼쳐질 엄청난 시장 기회를 적극적으로 따라잡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또한 위워크는 오늘 더 위 컴퍼니(The We Company)를 출범한다고 발표했다. 더 위 컴퍼니는 세 가지 특별한 비즈니스 라인으로 위워크, 위라이브(WeLive) 및 위그로우(WeGrow)를 구축해 위워크가 이 분야에서 기울이고 있는 기존의 노력활동을 강화하게 된다.

그 중 위워크의 임무는 단지 하나의 생활이 아니라 사람들이 일하면서 삶을 살아가는 세상을 만들어내는 것이고 위라이브의 임무는 아무도 혼자라고 느끼지 않는 세상을 만드는 것이며, 위그로우의 임무는 누구나 갖고 있는 막강한 힘의 잠재력을 일깨워주는 것이다.

더 위 컴퍼니의 공동 설립자이자 CEO인 애덤 뉴먼(Adam Neumann)은 “우리는 위워크의 확장 네트워크와 밋업(Meetup) 커뮤니티를 통해 전 세계에서 약 500만 명의 사람들을 접촉하고 수백 만달러의 자금을 조달했다”며 “우리 모두가 같은 뜻을 갖고 함께 일할 때 얻을 수 있는 엄청난 힘으로 우리는 일을 추진해나가게 된다”고 말했다. 이어 “더 위 컴퍼니의 임무에 기여한 직원과 회원 그리고 우리의 놀라운 파트너인 소프트뱅크에 감사 드린다”고 덧붙였다.

위워크는 2019년 현재 27개국 100여 개 도시의 425개 사업장에서 40만 이상의 넘는 회원을 확보하고 있다. 기업 고객(1000명 이상의 직원이 있는 회원)이 전체 회원 기반의 30% 이상을 차지하고 있으며 기업 회원 중 46%는 위워크가 새로운 시장으로 뻗어나갈 수 있는 자유와 유연성을 제공하고 있다고 믿고 있다. 2018년 9월 현재 글로벌 포천 500대 기업의 30%가 위워크와 함께 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