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미 시칼럼] 사랑비,우리 처음 만난 날 내 가슴에 남아 사랑이 돋았네
[이창미 시칼럼] 사랑비,우리 처음 만난 날 내 가슴에 남아 사랑이 돋았네
  • 이창미기자
  • 승인 2020.07.0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랑비

 

                   이창미

 

우리 처음 만난 날

내 가슴에 남아

사랑이 돋았네

 

비오는 날

차창에 부딪치는 빗소리에

둘이 마냥 좋았지

 

우리가 하나 되는 날

우산없이 비에 젖어

사랑에 흠뻑 젖어

 

소박비처럼 내리고

내 가슴에도 내리고

빗물아 모여라

 

비가 내리네

사랑비가 내리네

내 추억도 내리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