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유아전동차 제조전문 기업 ‘디트로네’, 누적투자 135억원 달성
글로벌 유아전동차 제조전문 기업 ‘디트로네’, 누적투자 135억원 달성
  • 김현주
  • 승인 2019.04.09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아전동차 제조 전문기업 디트로네가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누적금액 130억원을 달성했다. 사진제공:디트로네

 유아전동차 제조 전문기업 디트로네(대표: 김현태)는 2015년부터 현재까지 NHN인베스트먼트, 이노폴리스파트너스, DSC인베스트먼트, 헤이스팅스자산운용 등 다수의 투자자로부터 누적금액 135억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디트로네는 세련되고 클래식한 디자인을 갖춘 유아용 프리미엄 전동차를 제작하는 기업으로,글로벌 시장에서 독자적인 아이덴티티를 가지고 있다.  ‘디트로네S’는 1900년대 영국의 클래식 자동차를 기반디자인으로 심미성과 ,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도록 안정성과 활용성, 내구성을 갖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업계에서는 디트로네의 투자유치의 배경에는 기존 전동차와는 다르게 부모도 동시에 탑승할 수 있는 ‘액티브모드’, 아이가 직접 운전할 수 있는 ‘캐주얼드라이브모드’, 수동으로 조정가능한 ‘유모차&크루즈모드’를 지원하는 기능적인 관점과 중국, 미국 등 주요 시장의 해외바이어들을 통한 수출계약체결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판매가능성을 입증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디트로네 관계자는 “디트로네의 제품은 단순 유아용 전동차가 아닌, 가족이 일상생활에서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퍼스널모빌리티의 가치를 지녔다”며” 앞으로도 디트로네는 프리미엄 브랜드로써의 가치를 지키고 그에 걸맞는 차별화된 디자인과 안정성, 내구성을 갖춘 프리미엄 제품을 제작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트로네는 올 하반기 기존 제품인 ‘디트로네S’ 보다 작아진 사이즈와 경량화 된 무게가 강점인 ‘디트로네 M’과 헤드레스트시트가 호환되는 디럭스급 유모차 ‘디트로네I’ 의 출시로 한층더 상품성과 가격경쟁력을 강화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