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기고]지구 행성 택시 드라이버 8일째 날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자유기고]지구 행성 택시 드라이버 8일째 날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이두용 동기부여 전문기자
  • 승인 2019.03.12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는 언제나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해야 한다.
누가 뭐래도 이 지구 행성은 아름다운 곳이다. 

8일째 날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뉴스는 언제나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해야 한다. 좋은 이야기보다는 나쁜 이야기를 해야 사람들이 관심을 갖고 본다. 그렇게 사람들이 많이 봐야 광고도 붙고 돈이 된다. 사실 뉴스뿐만 아니라 사람들의 관심도 좋은 이야기보다는 나쁜 이야기에 관심이 더 있다.

사람들은 나쁜 이야기에 관심이 더 있다./출처:픽사베이
사람들은 나쁜 이야기에 관심이 더 있다./출처:픽사베이

어떤 연예인이 이혼한 것, 어떤 국회의원이 음주 운전한 것, 어떤 대통령이 나쁜 짓을 한 것, 불이 나고, 택시가 파업하고, 쓰나미가 나서 1,000명이 죽는 이야기를 좋아한다.

반대로 어떤 사람이 1억을 기부한 일, 누군가 지나가는 행인을 도운 일, 전철 자리를 양보한 일은 뉴스에 나오지도 않지만 사람들은 크게 관심도 없다. 우리는 자극적인 것을 보고나 듣기 원하고,  긍정적인 것보다는 부정적인 것을 먼저 말하거나 듣는다.

긍정적인 일은 부정적인 일보다 훨씬 많다./출처:픽사베이
긍정적인 일은 부정적인 일보다 훨씬 많다./출처:픽사베이

오늘 지구 행성 택시를 몰면서 두 번의 기분 좋은 말을 들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나는 지구 행성 택시를 운전하면서 나름대로의 기준이 있다. 그 기준은 고객이 탈 때와 내릴 때 기분 좋게 만드는 것이다. 웃는 얼굴과 친절한 인사는 사람을 행복하게 한다.

그런데 오늘은 반대로 두 명의 고객이 내릴 때 나를 기분 좋게 했다. 생각하지 못한 손님의 멘트에 약간은 당황했다. 사실 두 번째 손님은 내가 길을 잘 못 가서 5분을 돌아서 목적지에 도착했다. 약간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었는데, 고객이 내릴 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를 하니까 더 고마웠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출처:픽사베이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출처:픽사베이

두 명의 고객에게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를 들어서 기분이 좋았지만, 사실은 모든 고객들이 내릴 때 “고맙습니다.”를 친절하게 말한다. 이 지구 행성 택시가 일반 택시와 달라서 더 그런 것 같다. 난 매일 매번 손님들 때문에 기분이 좋다. 이런 사람들과 함께 차 안에 있으니 긍정적인 마음이 안 생길 수가 없다.

세상에는 나쁜 일과 부정적인 일이 많다. 하지만 정확히 따져보면 나쁜 일과 부정적인 일보다는 좋은 일과 긍정적인 일이 훨씬 많다. 우리가 나쁜 뉴스나 기사만 보기 때문에 잘 모르는 것이다. 알려지지 않은 훈훈한 이야기와 행복한 이야기는 넘치도록 많다. 일상생활에서도 행복한 일들은 넘쳐난다. 우리가 그것을 애써 무시할 뿐이다. 

누가 뭐래도 이 지구 행성은 아름다운 곳이다. 옵티머스 프라임과 어벤져스가 지켜줄 만한 곳이다. 나도 이 지구 행성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려고 한다. 우선 행복한 마음을 사람들에게 전파하고 있다. 내 웃음과 인사로 그들의 마음이 행복질 수 있기를 바란다.

당신은 이 지구 행성을 지키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가? 그런 생각과 행동을 하지 못했다면 우선 작은 일부터 시작하면 좋겠다. 나와 같이 행복한 마음을 전하는 사람이 되면 어떨까? 조금 더 밝은 세상을 위해!


관련기사